1. 2022.08.08 (월)

물 안 마시는 고양이 물 먹이는 법

입력 2022-07-22 10:00


(출처=게티이미지뱅크)
(출처=게티이미지뱅크)


△ 집안 곳곳에 물그릇 여러 개 놓아두기

고양이가 지나다니는
물그릇을 놓아두면

물을 마실 기회가 많아져
음수량이 늘어난다.

다만 화장실 근처에 두면
더럽다고 생각해 마시지 않을 수 있으니
주의하자.




(출처=게티이미지뱅크)
(출처=게티이미지뱅크)


△ 물 자주 갈아주기

고양이
깨끗하고 신선한 물을 좋아하기 때문에
오래된 물은 잘 마시지 않는다.

놓아둔 지 오래된 물은 갈아주고,
물그릇도 잘 닦아두자.




(출처=게티이미지뱅크)
(출처=게티이미지뱅크)


△ 고양이가 좋아하는 물그릇 찾기

물그릇의 높이, 크기, 재질 등
고양이의 선호에 맞는 물그릇을 찾아
사용하자.

일반적으로는
그릇 가장자리에 수염이 닿지 않는
넓은 그릇을 선호한다.

또한 플라스틱보다는
스테인리스, 투명한 유리, 도자기 그릇을
선호하는 경향이 있다.

또 물그릇 대신
음수용 분수대를 활용하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출처=게티이미지뱅크)
(출처=게티이미지뱅크)


△ ‘맛있는’ 물로 음수량 늘리기

습식캔 국물이나 습식사료를
물에 조금 섞어서 주거나
캣잎 티백, 고양이 전용 우유를 활용한다.

다만 캔이나 우유 섞은 물은
물에 비해 쉽게 상할 수 있어
장시간 놓아두지 않아야 한다.




(출처=게티이미지뱅크)
(출처=게티이미지뱅크)


△ 습식 사료 먹이기

건식 대신 습식 사료를 급여해보자.

습식 사료에는
수분이 70~80% 정도 포함되어 있어
고양이에게 필요한 수분을 보충해준다.

그리고 습식 사료만 먹지 않도록
건식 사료를 번갈아 가며 먹여야 한다.

고양이가 습식 사료를 좋아하지 않는다면
건식 사료에 물을 부어주는 것도 좋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