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2022.09.25 (일)

재택근무 중독된 직장인들 근황

입력 2022-04-07 14:18


(출처=이미지투데이)
(출처=이미지투데이)


코로나 창궐 이후
재택근무에 돌입했던 기업들!

그런데 최근 거리두기가 완화되면서
기업들이 하나 둘 직원들을
회사로 복귀시키고 있다고 한다.


(출처=이미지투데이)
(출처=이미지투데이)


그러나, 정작 직원들은
이미 재택근무에 익숙해져서
사무실 출근을 격하게 반대 중
이라는데...

'네이버'가 진행한
'최적 근무 방식 설문조사'가 화제다.



(출처=이미지투데이)
(출처=이미지투데이)


설문조사 결과,
무려 41.7%의 직원들이
'전격 재택 근무'를 원했으며,

남은 52.2%의 직원들은
재택과 출근의 '혼합 근무'를 원했다.

'주 5일 출근'을 원한 직원은
단 2.1%
밖에 되지 않았다고...!



(출처=이미지투데이)
(출처=이미지투데이)


이에 기업은 출근을 독려하기 이해
이런저런 '당근책'들을 내놓고 있다는데...

점심뿐 아니라 석식을 제공하고,
구내식당 메뉴를 강화하는 등
편의시설을 늘리고 있음에도

직원들은 여전히 '출근'을 거부 중.



(출처=이미지투데이)
(출처=이미지투데이)


실제로
네이버, 카카오 등의 국내 IT 기업들은
코로나 기간 동안 재택근무를 하며
최대 실적을 냈다고 한다.

이에 직원들 역시

"재택근무가 사무실 출근보다
업무 효율성이 높다"
고 느껴

출근 체계 전환에
거부감을 느끼는 것이라고...



(출처=이미지투데이)
(출처=이미지투데이)


특히 MZ세대일수록
출근에 대한 거부감이
강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지난 2년간 직원들이
근무의 유연성이 주는 만족감과
가족과 보내는 시간에 익숙해져,

'만원 버스'나 '지옥철' 등의
출퇴근 전쟁을 이전처럼 견디지
못하게 되었기 때문
이라고 T.T

전문가들은 이러한 현상을 두고
결국 '하이브리드식 근무'
업무 방식의 새 표준이 될 것이라는
예측을 내놓았다고 한다.